‘부러우면 지는거다’ 우혜림♥신민철, ‘사랑-다툼-화해’

임수철 | 입력 : 2020/04/27 [10:31]

 

 

[무도매거진-임수철기자]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는 7년 차 ‘장수 커플’ 우혜림-신민철의 ‘사랑-다툼-화해’ 연애 3단 기술이 공개된다. 두 사람의 핑크빛 데이트부터 냉랭해진 분위기를 와르르 무너트리는 화해 기법까지, 완벽한 연애의 지침을 알려줄 예정이다.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약칭: 부럽지 / 기획 박정규 연출 허항 김진용) 측은 27일 7년 차 ‘장수 커플’ 우혜림과 신민철의 수목원 데이트 현장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우혜림과 신민철은 따로 또 같이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연애 일상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우혜림은 불타는 학구열로, 신민철은 화려한 익스트림 태권도 실력으로 ‘월드 클래스’ 커플의 면모를 뽐냈다.

 

이번 주에는 두 사람의 핑크빛 찐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신민철이 태권도 공연 리허설을 위해 단원들과 함께 수목원을 찾은 가운데 우혜림이 일정을 함께하게 된 것.

 

둘만의 시간을 보내던 중 신민철은 우혜림의 포토그래퍼로 변신했다. 신민철은 ‘여친 필터’를 장착하고 우혜림의 예쁜 모습을 담기 위해 몸을 사리지 않는 열정을 보여줬다고 해 눈길을 모은다.

 

또한 신민철의 ‘사랑의 포박 기술’에 걸린 채 부끄러운 미소를 짓고 있는 우혜림의 모습도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신민철은 “가만있어!”라고 심쿵 멘트까지 날리며 사랑꾼의 매력을 뿜어낼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우혜림은 행복한 데이트 중 갑자기 심각 모드로 신민철을 안절부절못하게 했다. 두 사람의 달콤한 데이트가 갑자기 냉랭한 살얼음판이 된 이유가 궁금해지는 가운데, 연애 7년 차 ‘우혜림 베테랑’ 신민철의 대처법은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연애 7년 차 ‘장수 커플’ 우혜림과 신민철의 완벽한 연애의 기술은 오늘(27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봄 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하며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

  • 도배방지 이미지

다국어번역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전 1/72 다음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