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권미진, 시집가는 날…마스크 쓴 하객들과 단체샷

김정화 | 입력 : 2020/09/01 [11:31]

 

 

 

개그우먼 권미진이 한 남자의 아내가 됐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측은 1일 "권미진이 지난달 29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렸다"면서 웨딩 본식 화보를 공개했다. 

 

본식 화보엔 권미진과 신랑인 건설업계 종사자 김창배 씨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눈길을 끄는 모습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침에 따르는 하객들과 촬영한 단체샷이다. 신랑, 신부를 제외한 하객들 전원이 마스크를 쓰고 촬영에 임했다. 

 

권미진의 결혼식엔 당초 600여명의 하객이 참석할 예정이었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침에 맞춰 200여명만이 참석했다. 해피메리드컴퍼니 관계자는 "실내 결혼식은 50명 미만만 수용할 수 있어 3개 층을 예약해 한 공간에 49명이 입장, 예식을 지켜봤다. 단체 사진만 모두 세 번 촬영했다"고 말했다.

 

권미진과 김창배 씨는 만난 지 6개월 만에 결혼을 결심했으며, 결혼식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임신 사실을 알았다. 내년 출산 예정이다. 

 

권미진은 KBS 2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개그콘서트'의 '헬스걸' 코너를 통해 50kg 가까이 체중을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9년째 요요없이 50kg대 몸무게를 유지하며 '다이어터들의 롤모델'로 떠올랐다. 

 

사진 출처=해피메리드컴퍼니, 웨딩디렉터봉드, 아뜰리에로자, 제이마리드컴퍼니, 서하7181, 스플렌디노, 마인모리, 호텔엘리에나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다국어번역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전 1/72 다음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