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체 클래식,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 ‘제39회 유엔세계평화의 날” 기념 초청 음악회 개최

Dolce Classic, GCS International Organize Peace Concert to Mark 39th UN International Day of Peace

우용희 | 입력 : 2020/10/15 [13:41]

 

 

 



 

 

 

 

 

 





[무도매거진-우용희기자] '39회 유엔세계평화의 날기념 초청 음악회가 돌체 클래식(대표 이준일) 주최,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GCS Internatioal, 총재 조정원) 후원으로 1013일 서울 학동 삼익아트홀에서 성공적으로 열렸다.

 

 

경희대학교 출신 작곡가 이안삼 가곡의 세계화라는 부제로 열린 이번 음악회에는 상명대학교 교수인 소프라노 김지현과 중국인 제자 성악가 “Golden Muses”가 출연했다. 코로나19 관련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서 50인 이내로 진행된 이번 음악회 마지막 곡으로 출연진 전원이 밝은사회(GCS) 운동 창시자 조영식 박사 작시, 김동진 작곡 목련화를 합창으로 불렀다.

 

이번 음악회에는 지난 818일 작고한 한국 가곡의 르네상스를 위해 앞장선 이안삼 작곡가의 금빛 날개” (전경애 시)를 비롯하여 월영교의 사랑”(서영순 시) 등 한국 가곡 20곡이 연주되어 관객들에게 깊은 감명을 주었다.

 

피아니스트 김범준의 피아노 반주와 돌체 클래식 대표인 이준일 전 중앙대 정경대 학장의 해설은 음악회를 더욱 빛나게 했다.

 

소프라노 김지현 교수는 2019921일 광주 조선대학교에서 열린 ‘2019 GCS 국제대회에서 ‘GCS평화대사로 임명됐다. 김 교수는 이안삼 작곡가와 한국 가곡의 세계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중국 제자들과 이번 음악회에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GCS 50개 회원국가에 생중계된 초청 음악회에 조정원 GCS International 총재(세계태권도연맹 총재)와 미국 셀마 리 GCS 미국포틀랜드지역본부 총재, 인도 프라딥타 쿠마르 로이 GCS 인도서뱅골지역본부 총재, 중국 이선호 GCS국제본부 이사가 축하 비디오 영상을 보냈다.

 

조정원 총재는 축하 비디오 메시지에서 “‘39회 유엔 세계평화의 날기념 돌체 클래식(Dolce Classic) 초청 음악회에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가 후원 단체로 참여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921유엔 세계평화의 날은 밝은사회 운동 창시자이자 저의 선친인 고 조영식 박사가 1981년 코스타리카에서 열린 제6차 세계대학총장회의에서 주창하여 그 해 가을 유엔본부에서 제정 공포되었다고 말했다.

 

“GCS평화대사인 소프라노 김지현 교수님과 중국인 제자 성악가 Golden Muses가 펼치는 이번 음악회를 통해 경희대 출신 작곡가 이안삼 선생님을 포함한 한국 가곡이 더욱 세계화되기를 바란다고 조 총재는 말했다.

 

Dolce Classic, GCS International Organize Peace Concert to Mark 39th UN International Day of Peace

A peace concert, which was organized by Dolce Classic, led by Chung-Ang University Prof. Emeritus Ryee June-il, and supported by GCS International, was successfully held in Seoul, Korea on October 13, 2020.

The peace concert was held to commemorate the 39th UN International Day of Peace, which falls on September 21.

The concert, which took place at the Samick Hall in Hakdong, Seoul, featured Korean Soprano Kim Jee-hyun, professor of the Vocal Arts at SangMyung University, and her Chinese student singers “Golden Muses.” Soprano Kim serves as a GCS peace ambassador.

A total of 20 songs, including “Love of Wolyounggyo,” written by Poet Seo Young-soon and composed by Lee An-sam, who passed away last August, were sung at the 2-hour-long concert.

At the end of the concert, all the singers sang in chorus “Magnolia,” which was written by GCS Movement founder Dr. Young Seek Choue and composed by Kim Dong-jin.

To mark the invitational concert, which was broadcast live worldwide via YouTube, GCS International President Dr. Chungwon Choue and three other GCS chapter leaders sent their respective congratulatory video messages. The three were American Dr. Selma Li, president of the GCS Portland, USA Chapter; Indian Master Pradipta Kumar Roy, president of the GCS West Bengal, India Chapter; and Chinese Li Xian Hu, a board member of GCS International.

“I wish to congratulate Dolce Class on organizing an invitational concert for the globalization of Korean classic songs, or gagok, to commemorate the 39th UN International Day of Peace, together with GCS International,” said Dr. Chungwon Choue, president of GCS International, in his video congratulatory message.

Dr. Choue, who also serves as president of World Taekwondo, continued to say, “The UN International Day of Peace was first proposed by my late father, Dr. Young Seek Choue, founder of the GCS Movement and Kyung Hee University System, at the 6th IAUP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University Presidents) Conference in Costa Rica in 1981. The proposal was unanimously accepted by the UN General Assembly that year.” “Featuring GCS Peace Ambassador Soprano Kim Jee-hyun and her Chinese student vocalists ‘Golden Muses,’ I hope this concert will help further globalize Korean classic songs.”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다국어번역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전 1/72 다음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