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소방서, 신속출동으로 산악사고 인명피해 막아

권혁철 | 입력 : 2019/11/11 [11:33]

 

영암소방서(서장 박주익)는 지난 10일 14시경 월출산 등산로(통천문에서 바람폭포)에서 김모씨(여,52세) 하산중 돌에 걸려 넘어지면서 좌측 발목에 부상을 입은 사고가 발생하여 출동한 영암119안전센터 및 119구조대가 현장에 출동하여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전했다.

 

영암소방서 구조대와 영암119안전센터가 현장에 도착하여 확인한 바 김모씨는 발목골절이 의심되어 움직일 수 없는 상황이었으며, 현장에서 구급대의 응급처치 후 산악구조용 들것을 이용하여 2시간 여만에 하산하여 인근병원으로 신속히 이송하였다.

 

이 날 출동한 소방대원은 ‘한 생명은 천하보다 귀하다’는 말을 항상 가슴에 새기며 출동한다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어 정말 다행이다”고 밝혔다.

 

영암소방서 119구조대 소방장 양승환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다국어번역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전 1/72 다음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